이스타항공, 인천~치앙마이 신규 취항..7월 11일부터

경제

이데일리,

2024년 4월 03일, 오전 09:43

[이데일리 이다원 기자] 이스타항공이 오는 7월 11일부터 태국 치앙마이 노선에 신규 취항한다고 3일 밝혔다.

이스타항공 항공기. (사진=이스타항공)
인천~치앙마이 노선은 주 7회 운항할 예정이다. 18시 30분 인천국제공항에서 출발해 현지 시각 22시 50분에 치앙마이 국제공항에 도착하고, 현지에서는 23시 45분 출발해 다음날 06시 25분에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하는 일정이다.

이스타항공이 신규 노선에 취항하는 것은 약 4년 6개월 만이다.

태국 치앙마이 노선은 이스타항공의 네 번째 동남아시아 노선이기도 하다.
태국 북부 최대의 도시 치앙마이는 경이로운 자연과 다채로운 문화 유산 등 볼거리가 풍부해 최근 인기 여행지로 급부상하고 있다.

한적한 분위기와 저렴한 물가로 ‘한 달 살기’의 명소로도 알려졌다.

이스타항공 관계자는 “치앙마이는 방콕에 이어 한국인들에게 인기가 높은 노선으로, 여름 휴가가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7월에 맞춰 취항하게 됐다”며 “조만간 신규 취항을 기념해 파격적인 특가 프로모션도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시간 주요 뉴스